기아 더 뉴 텔루라이드 세계 최초 공개

기아가 13일(수, 현지시각)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컨벤션 센터(Jacob Javits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22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더 뉴 텔루라이드(The new Telluride)’를 세계 최초 공개했다.

지난 2019년 디트로이트 오토쇼에서 처음 공개된 텔루라이드는 ‘월드 카 어워즈'(World Car Awards)에서 ‘2020 세계 올해의 자동차'(World Car of the Year)를 수상하고, ‘2020 북미 올해의 차’ 유틸리티 부문에서 선정되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기아의 북미 전용 SUV 모델이다.

이번에 공개된 ‘더 뉴 텔루라이드’는 3년만에 선보인 텔루라이드의 첫 부분변경 모델로 기아는 오는 하반기 ‘더 뉴 텔루라이드’를 북미 시장에 본격 출시할 예정이다.

더 뉴 텔루라이드 외장 디자인은 기존 텔루라이드의 스타일을 이어가며, 볼륨감을 강조했다. 전면부는 헤드램프에 프로젝션 LED 램프와 주간주행등을 수직으로 배치해 입체감을 강조했다. 측면부는 기하학적 조형의 20인치 블랙 알로이 휠로 스포티함을 더했다. 실내는 12.3인치 듀얼 파노라믹 디스플레이를 적용하는 등 시인성을 높였다.

파워트레인은 가솔린 3.8L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최고출력 291마력, 최대토크 36.2kg.m를 낸다.

기아는 또한 이번 뉴욕 오토쇼를 통해 ‘디 올 뉴 기아 니로’를 미국 시장에 처음 선보이고, 지난해 11월 ‘LA 오토쇼’에서 공개한 ‘더 기아 콘셉트 EV9’도 전시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