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G 서울 에디션, 메르세데스-AMG GT 43 4매틱 선봬

AMG 서울 에디션 2022 컬렉션 메르세데스-AMG GT 43 4MATIC+

역동적인 디자인과 퍼포먼스를 장착한 메르세데스-AMG GT 43 4매틱+’가 한정판 AMG 서울 에디션으로 거듭났다.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한성자동차(대표 울프 아우스프룽)는 올해 네 번째 AMG 서울 에디션 2022 컬렉션 모델로 ‘메르세데스-AMG GT 43 4매틱+’를 공개했다.

패스트백 디자인의 4도어 쿠페로, 수공예 다이아몬드 화이트 브라이트 컬러와 딥 화이트 & 블랙의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이 고급스런 분위기를 더한다.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과 AMG 스피드시프트 TCT 9단 변속기를 갖추고 최고출력 367마력과 최대토크 51.0kg.m을 발휘한다. 부드러운 달리기의 ‘컴포트’ 모드무터 역동적인 핸들링 특성을 보여주는 ‘스포츠 플러스’ 모드까지 다양한 주행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AMG 투톤 스티어링 휠이 장착됐다

일반 메르세데스-AMG GT 43 4매틱+와 차별화된 AMG 전용 에어 서스펜션인 AMG 라이드 컨트롤 플러스 서스펜션이 탑재돼 주행 상황에 맞게 차고 높이 조절이 가능하다. 이와 동시에 각 휠의 댐핑을 실시간으로 체크하기 때문에 더욱 편안하고 안정적인 주행을 즐길 수 있다.

AMG 가변식 퍼포먼스 배기 시스템도 적용돼 주행 모드에 따라 발끝으로 차량의 배기음을 변경하는 재미도 추가된다. 이 외에도 옐로우 AMG 브레이크 캘리퍼와 레이스 드라이브 프로그램이 포함된 ‘AMG 다이내믹 플러스 패키지’가 포함됐다.

실내에 적용된 수공예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

특히 이번 ‘AMG 서울 에디션’에는 V8 익스테리어 스타일링 패키지와 AMG 투톤 스티어링 휠을 배치해 AMG 고유의 감성을 살렸다. 또한, 어두운 환경에서 AMG 로고를 노면에 투사하는 AMG 라이트 디스플레이와 파노라믹 선루프로 일상에서의 편안함도 더했다.

한성자동차가 운영하는 전 세계 6번째이자 국내 최초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센터인 AMG 서울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AMG 서울 에디션 2022 컬렉션은 독특한 컬러와 옵션으로 구성된 한정판으로 높은 희소성을 자랑한다. AMG 서울에서 사전 주문을 통해 제작되며, 매월 말 공정성을 위해 전 직원이 보는 앞에서 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구매 기회를 제공한다.

한성자동차는 향후 메르세데스-AMG A 45 4매틱+, 메르세데스-AMG E 53 4매틱+ 쿠페, 메르세데스-AMG G 63 등 ‘AMG 서울 에디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