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몰래 파는지 의문 풀렸다, 배라 4,900원짜리 디저트 정체

살다 살다 아이스타코는 처음,,

안녕하세요, 여러분~ 이제 정말 봄이 다가와 달달한 디저트류도 많이 출시되고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배스킨라빈스 코엑스 파르나스 몰 점과 서현 로데오 점에서만 판매하는 디저트가 있다는 거 아시나요..? 그래서 이번에는 왜인지는 모르겠으나 소리 소문 없이 몰래 파는 듯한(?) 그것을 먹으러 바로 달려가 봤답니다. ⸜(・ ᗜ ・ )⸝

제품 정보

오늘 소개해 드릴 신상은 배스킨라빈스의 ‘아이스타코 2종’
많고 많은 배스킨라빈스 중에 딱 두 군데에서만 판매한다고 들어서 저는 코엑스 파르나스 몰 점으로 갔어요. 매장에 도착하자마자 포스터라도 있나 찾아보는데 정말 포스터 하나 없고.. 키오스크에서 [시그니처] 카테고리로 들어가야 있더라구요!

아이스타코는 치즈 커스터드 아이스타코와 스트로베리 아이스타코로 총 2가지여서 하나씩 주문했답니다. 가격은 개당 4,900원이었고 받자마자 정말 타코 같은 비주얼에 놀랐어요 ㅋㅋㅋ

치즈 커스터드 아이스타코 먼저 보면 와플콘에는 개나리처럼 노란 토핑이 가장자리에 붙어있는데 와플콘이 ㄷ모양으로 되어있어서 타코처럼 딱 한 손으로 잡기 편하게 되어있었어요. 어떻게 만들었는지 신기했는데 알고 보니 셰프님이 직접 안에서 만들어주시는 건가 보더라고요..! 이래서 두 군데에서만 판매하는 건가! ( •̀ o •́ )

아이스크림은 기본 바닐라 맛인데 그 위에 커스터드 크림이 몽글몽글하게 올라가있어서 훨씬 더 부드러운 느낌. 얇고 바삭한 과자 같은 것도 뿌려져 있었는데 그게 정말 신의 한 수 인 것 같았어요! 그리고 아이스크림을 먹다 보면 뭔가 씹히는데 그게 치즈 큐브같더라구요. 부드러우면서 적당히 달달한 게 제 취향이었답니다 ㅋㅋㅋ

스트로베리 아이스타코는 가장자리에 알록달록한 토핑이 붙어있는데 보기만 해도 새콤달콤해 보이더라구요. 거기에 주르륵 흘러내리고 있는 딸기시럽까지.. 침이 절로 나오는 비주얼이었어요..!

바로 한 스푼 떠서 입에 넣어보니 아이스크림은 딱 베리베리 스트로베리 맛이었고, 거기에 혀를 깨우는 새콤한 딸기시럽과 오레오 오즈 시리얼에서 골라 먹곤 했던 미니 마시멜로 토핑이 와우,, 저는 너무 새콤해서 딸기시럽을 좀 덜 뿌렸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ㅋㅋㅋ

와플콘이랑 아이스크림을 같이 먹고 싶었는데 다 떨어지고 불편해서 따로 먹거나 와플콘을 부셔서 그 위에 아이스크림을 올려먹을 수밖에 없었어요 ㅠ 처음에는 와플콘에 붙어있는 토핑만 다르고 와플 반죽은 같은 줄 알았는데 따로 먹다 보니 와플콘 자체가 다르더라구요?

와플콘 맛은 특별히 다르진 않았지만 색이 달랐어요. 붙어있던 토핑은 알록달록한 게 달달해서 맛있었는데 노란색이 너무 새콤해서 놀랄 정도,, 그래도 더블주니어가 4,700원인 걸 생각하면 200원 차이로 타코 같은 이색적인 비주얼과 화려한 토핑을 맛볼 수 있으니 구매하는 곳 지나갈 때 한 번쯤은 드셔보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๑・ิ◡・ิ๑)

에디터의 주관적인 후기

@babshim

재구매 의사 : 없음 / ★개 반

비주얼도 맛도 있는데 이거 먹는 것보다는 아이스크림을 와플콘에 먹는 게 나을 듯,, 와플콘이 넓게 펴져있는 느낌인데 먹기는 더 불편해서 아쉬웠어요 ㅠ 맛은 개인적으로 치즈 커스터드가 아이스크림은 더 맛있었는데 와플은 스트로베리가 더 맛있었어요! 그런데 재구매는 글쎄요.. 한 번쯤 먹어보기는 좋은 것 같아요!

@food_lover

재구매 의사 : 거의 없음 / ★★

치즈 커스터드 아이스타코는 아이스크림에 커스터드 크림이 올려져 있어서 그런지 맛은 괜찮았는데 와플 끝부분에 발라져 있는 노란색 부분이 너무 새콤해서 조화가 안 되는 것 같아 아쉬웠어요. 스트로베리 아이스타코에는 마시멜로가 들어가 있어서 씹는 맛도 있고 달콤함도 추가되어 좋았지만 전체적으로 와플이 너무 딱딱해서 베어 먹기도, 뜯어 먹기도 애매해서 불편했어요 ㅠ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