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오늘] 치킨 한 마리 2만원 시대, ‘편의점 치킨’ 날다

치킨 한 마리 값이 2만원으로 오르면서
편의점의 가성비 치킨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실례로 편의점 CU의 경우 이달 1일부터 10일까지 조각치킨, 치킨 세트, 닭강정 등 치킨 관련 상품 매출이 전월 동기 대비 56.7% 증가했다.

같은 기간 치킨·치즈볼·소스·콜라를 세트로 구성한 ‘자이언트 치킨박스’의 경우 판매량이 2.3배 늘었고, 냉장 상품 ‘자이언트 닭강정’ 3종도 매출이 45.5% 상승했다.

편의점 CU의 자이언트 치킨박스와 자이언트 닭강정은 채 1만원이 되지 않는 합리적인 가격에 순 닭다리살로만 만든 고품질 치킨을 선보이고 있다. 배달도 가능하지만 멤버십 앱 ‘포켓CU’에서 미리 주문하고 가까운 CU에서 픽업하는 ‘편PICK’서비스를 이용하면 배달비 부담도 없다.

특히 공원(6.7배)과 경기장(4.8배) 상권 등에서 치킨 관련 상품 매출 증가율이 뚜렷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로 야외 활동이 늘어나면서 공공장소 치킨 매출도 크게 뛴 것으로 풀이된다.

‘컵치킨’, ‘치킨꼬치’, ‘조각치킨’ 등 소용량 치킨 매출은 원룸가·오피스텔 등 1인 가구가 많이 사는 주택 상권을 중심으로 50.5% 증가했다.

이 같은 현상에 대해 CU는 프랜차이즈의 치킨 가격이 2만원을 넘어서면서 소비자들이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편의점으로 몰린 것으로 해석했다.

실제로 BBQ는 지난 2일 주류를 제외한 모든 메뉴를 2000원씩 인상한 바 있다. 황금 올리브 닭다리의 소비자 판매 가격이 1만9000원에서 2만1000원으로 오르는 등 치킨 평균 가격은 2만원을 웃돌고 있다.

치킨 관련 상품과 동반 구매율이 높은 상품은 단연 주류였다.
CU에 따르면 치킨 상품 구매 고객 10명 중 7명이 맥주, 와인, 소주 등 주류를 함께 구입했다. 주류 외에도 탄산음료, 스낵, 아이스크림, 컵얼음 매출도 가파르게 신장하면서 자이언트 치킨으로 인한 매출 견인 효과가 톡톡히 나타났다.

저작권자 © 식품외식경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식품외식경영(http://www.foodnews.news)

식품외식경영가 추천하는 글

»[분석리포트] 코로나 2년…외식비 줄고 신선·가공식품비 늘었다

»[서민갑부 비법전수] 물왕리 토담골식 코다리찜 & 불쭈꾸미볶음 비법전수

»[비지니스 인사이트] 수원시, 비건(Vegan) 메뉴 취급 업소 모집

»[마케팅전략] 내 가게 지역맛집 랭킹1위 만들기 완전 정복!

»[지금 일본은] 고객과 쓰레기 줍고, 굿즈 만드는 이색양조장 ‘와일드웨이브’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