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거장 영화 감독이 아이유를 캐스팅 하고 너무 만족한 이유

영화 <브로커>로 첫 상업 영화 도전하는 이지은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공식 초청작 <브로커>의 이지은이 베이비 박스에 아기를 두고 간 이유도, 다시 돌아온 이유도 알 수 없는 ‘소영’ 역으로 지금껏 보지 못한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선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

전 세대를 아우르는 명실상부 국내 최정상 가수임은 물론, 드라마 [나의 아저씨], [호텔 델루나] 등으로 평단과 시청자의 찬사를 받으며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아온 배우 이지은이 베이비 박스에 놓인 아기의 엄마 ‘소영’으로 분해 첫 상업 영화 데뷔에 나선다.

아기를 키울 적임자를 찾아주겠다는 브로커 ‘상현’, ‘동수’와 예기치 못한 동행을 시작하는 ‘소영’은 베이비 박스에 아기를 두고 간 이유도, 다시 돌아온 이유도 무엇 하나 밝히지 않아 그 속내를 쉽게 짐작할 수 없는 인물이다.

표정부터 손짓, 걸음걸이 하나하나까지 ‘소영’을 디테일하게 표현해낸 이지은은 특유의 담담한 연기를 통해 인물의 다층적인 감정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궁금증을 더한다.

이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단 한 번에 내가 생각한 ‘소영’에 도달한 느낌이었다. 내가 쓴 대사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디테일한 표현력을 보여줬다.” 라고 감탄을 전한 이지은은 무르익은 연기와 눈빛으로 스크린에 깊은 인상을 남길 것으로 기대된다. 

힘 있는 스토리텔링과 섬세한 연출로 전 세계를 사로잡아 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신작이자 세대를 뛰어넘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만남, 깊이 있는 메시지와 여운으로 기대를 높이는 영화 <브로커>는 오는 6월 개봉 예정이다.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전남편과의 소송 때문에 진짜로 해고될 뻔 한 월드 스타

»연하 남편과 슬하에 낳은 딸 자랑중인 대스타의 놀라운 근황

»키가 무려 27cm 차이가 나서..매순간이 설렜다는 남녀 스타

»최근 KBS가 자신들의 ‘개딸’로 키우고 있는 대세 스타

»50살? 추억의 ‘인디아나 존스2′,’구니스’ 소년의 대반전 근황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