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짝퉁 에센셜’ 티셔츠 팔고 있었다…크림 “본사가 직접 확인”

1648794923.4476
네이버 크림이 제조사에 의뢰한 ‘에센셜’ 티셔츠. 해당제품은 ‘가품’ 판정을 받았다./제공= 네이버 크림

패션 플랫폼 무신사에서 판매된 ‘에센셜’ 명품 티셔츠가 가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1일 네이버 자회사이자 중고 물품 거래 플랫폼 크림은 “최근 모 패션 플랫폼을 통해 판매된 에센셜 티셔츠 상품에 대한 크림의 가품 판정 결과가 이슈화 됐다”면서 “크림은 이용자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2월 해당 상품의 브랜드 제조사인 ‘피어오브갓’ 본사에 재검증을 정식으로 요청했고 그 결과 명백한 가품에 해당하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해당 사건은 지난 1월 한 소비자가 무신사에서 구매한 ‘피어 오브 갓’ 티셔츠를 크림에 중고 의류로 내놓으면서 시작됐다. 크림이 의뢰받은 제품에 대해 가품이라고 진단하자, 무신사는 “글로벌 공식 유통사에서 수입한 100% 정품”이라고 반박하면서 논란이 불거진 것.

이에 크림은 지난 2월말 에센셜 측에 재검증을 요청했고 에센셜은 이를 분석해 라벨 봉제 방식·립 높이·로고·브랜드 태그 등이 정품과 다르다고 판단했다. 크림은 “2월달 크림이 공개했던 검품 기준과 동일하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무신사는 “해당 상품에 대한 판매를 전면 중단하고, 제품 착용 여부와 상관 없이 구매 금액의 200%를 보상하겠다”고 말했다.

1648794925.5237
에센셜 티셔츠 브랜드 회사인 피어 오브 갓이 내린 가품 판정 의견서/제공=네이버 크림

최연재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