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여왕’ 장윤정, 오는 19일 새 미니앨범 ‘ESTRENA’로 1년 6개월만에 컴백 “관심 집중”

가수 장윤정 [스카이이앤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장윤정 [스카이이앤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트로트의 여왕’ 장윤정이 신곡으로 컴백한다.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오는 19일 오후 6시 새 미니앨범 ESTRENA를 발매한다. ESTRENA는 ‘돼지토끼’ 이후 약 1년 6개월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으로 팬들의 관심을 집중 시킨다.

ESTRENA는 고마움에 대한 답례의 선물을 뜻하는 단어로, 이번 앨범을 통해 팬들에게 전하고 싶은 장윤정의 마음을 담아 냈다. ‘이정표’, ‘버팀목’이 더블 타이틀곡으로 선정되었으며, 이번 앨범에 수록된 4곡 모두 애틋하고 절절한 노랫말과 장윤정 만의 깊은 감성,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어우러져 리스너들에게 큰 울림을 선사 할 전망이다.

지난 2003년 ‘어머나’로 가요계에 데뷔한 장윤정은 통통 튀는 에너지와 친근한 매력으로 ‘어머나’ 열풍을 불러 일으켰다. 이후 ‘짠짜라’, ‘꽃’, ‘이따, 이따요’, ‘장윤정 트위스트’, ‘초혼’ 등 발매하는 곡마다 모든 세대의 사랑을 받으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트로트 퀸으로 등극, ‘트로트의 여왕’이라는 수식어를 얻게 되었다. 한편, 장윤정의 새 미니앨범 ESTRENA는 오는 19일 오후 6시 발매된다.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